카카오뱅크 체크카드 신청할 때 주의할 점

정보 나누기 2017.08.12 12:47 Posted by 양을쫓는모험님

기다리던 '노란봉투'를 받았습니다.

바로 카카오뱅크 프렌즈 체크카드인데요. 봉투를 보자마자 기분이 좋아졌습니다. 주위 분들은 체크카드 다 받았다고 하는데 저만 안 와서 걱정을 하고 있었거든요.

드디어 받은 노란봉투~

봉투를 열어 보니 얼리버드 베네핏과 가이드 등이 들어 있더라고요. 카톡 캐릭터들이 새겨져 있어서 친근했습니다.

특히 'HOW TO USE'라는 이름의 사용법 5장이 너무 좋았습니다. 바로 앞면에 귀여운 카카오 프렌즈 스티커들이 있었거든요. 이 친구들을 어디에 붙여야 할지 고민입니다. ㅎㅎ

귀여운 프렌즈들이!

중요한 체크카드는 하얀 봉투 안에 들어 있었는데요. 전 라이언 카드를 신청했답니다. 카톡 프렌즈들이 인쇄 돼 있고 그 옆에 카드가 붙어 있었는데요. 지금까지 써본 카드 중에 제일 애착이 갈 것 같은 느낌이 팍팍!


그런데.. 이럴 수가! 오른쪽 위 영문이름이.. 제가 쓰는 이름이 아니었습니다. 스펠링이 다르더라고요. 이상했습니다. 

'분명히 나는 영문 이름을 입력한 적이 없는 것 같은데..'

기분 좋은 프렌즈 스티커!

당황 당황.. 열심히 폭풍 검색을 한 결과..

알고 보니, 체크카드 캐릭터 고르고 신청할 때 한영 이름을 확인하는 부분이 있다고 하더라고요. 제가 덜렁거려서 그런지 그걸 못 보고 넘어갔던 겁니다. 그래서 제 영문이름이 영문표기법에 따라 자동으로 인쇄가 된 거죠.. 흑흑..

까만 부분에 영문이름이 있어요.

카드를 떼어내면 또 라이언이!^^

재발급을 받아야 할 것 같습니다. 다른 분들께서는 다 잘 받으셨겠지만.. 혹시 아직 체크카드 신청하지 않으신 분들은 꼭! 꼭! 영문이름 확인하세요.

저의 부주의 때문에.. 아.. 기운이 빠지네요..  예쁜 캐릭터 스티커 보면서 기운을 차려야겠습니다.

신고
박정호 기자가 쓴 라오스 종단 여행기 1권 '일탈 라오스 쉼표'

박정호 기자가 쓴 라오스 종단 여행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홍콩에 가면 꼭 타봐야 할 것들이 여러 개 있습니다. 지난번 제가 소개해 드린 트램이 있고요, 2층 버스도 있고, 그리고 오늘 소개해 드릴 미드 레벨 에스컬레이터가 있죠!

이 에스컬레이터는 특별합니다. 우선 세계 최장 길이의 에스컬레이터랍니다. 총 길이가 800m라니... 대단하죠? 이 긴 여정은 소호 지역 항생 은행 부근에서 시작됩니다. 끝도 없이 올라갑니다. 끝까지 가려면 20분 정도나 가야 하니까, 정말 길죠. 다 올라가면 주거지역으로 연결됩니다. 사실 이 에스컬레이터는 꼭대기에 사는 주민들의 편의를 위해 만들어졌다고 하네요




그래서 출퇴근 시간에 맞게 오전 06:00~10:15까지는 출근하는 직장인들을 위해 아래로 내려가고, 10:15~00:00까지는 위로 올라가기만 한답니다. 그러니까 이걸 타려면 오전 10:!5 이후에 와야겠죠!

물론 한 번 타면 800m를 다 올라가야 하는 건 아니어요. 중간 중간 내려서 마음에 드는 카페도 들어갈 수 있고, 마트, 술집 등등도 둘러볼 수 있어요. 내리고 싶은 곳에서 내리면 된답니다.  

홍콩영화 <중경삼림>에 등장에서 더욱 더 유명해진 미드 레벨 에스컬레이터. 동영상으로 먼저 타보세요~^^ 

오늘도 덥네요. 미드 레벨 에스컬레이터 타고 피서 떠나고 싶네요~ 오늘도 시원한 하루 보내세요!!

신고
박정호 기자가 쓴 라오스 종단 여행기 1권 '일탈 라오스 쉼표'

박정호 기자가 쓴 라오스 종단 여행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홍콩여행] 아찔! 상쾌! 트램으로 하는 여행~

정보 나누기 2017.08.01 16:48 Posted by 양을쫓는모험님

이번 여름 휴가 때 홍콩 가시는 분들은 꼭 트램 타보세요~ ^^

놀이기구 타는 기분 듭니다.

마치 옆 트램과 닿을 듯할 정도로 아슬아슬하게 지나가기도 해요.

1층보다 2층이, 뒤보다 맨앞이 좋아요~




에어컨은 없지만 바깥 풍경을 보는 건만으로도 더위를 잊게 된답니다.

느린 덕분에 홍콩을 더 자세히 오래 음미할 수 있습니다.

궁금하시죠? 화면으로 먼저 만나보시죠~^^

생생합니다~!!

신고
박정호 기자가 쓴 라오스 종단 여행기 1권 '일탈 라오스 쉼표'

박정호 기자가 쓴 라오스 종단 여행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안녕하세요~ 오늘은 오랜만에 서울에서 파란 하늘을 볼 수 있었네요. 무더위는 계속 됐지만, 습도가 조금 낮아져서 다행이었습니다. 

늦은 오후, 해피아워 시간이 다가오는 클럽 라운지

지난번에 말씀 드린 것처럼 그랜드 워커힐 서울 호텔 클럽 라운지 해피아워에 대해 포스팅하려고 합니다. 7월에 새롭게 오픈한 클럽 라운지 풍경을 이전 글에서 살펴봤었죠. 바로 이 라운지에서 해피아워가 진행된답니다. 이용시간은 평일 기준으로 오후 18:00~20:00까지 인데요. 시간이 짧다는 생각을 했었는데 이용해보니 맛있는 음식과 주류를 즐기기에는 충분한 시간이었습니다.

다양한 주류가 준비되어 있어요

자, 그럼 어떤 음식이 있는지 하나씩 살펴볼까요?




먼저 눈에 띄는 건 바로 주류였습니다. 맥주,양주, 와인 등 다양한 술이 손님들을 기다리고 있었는데요. 2층 바에 '조니워커 블랙라벨' '보드카' 등 다양한 양주와 3종류의 레드 와인, 또 3종류의 화이트 와인(스파클링 와인 포함)가 준비되어 있는데요. 얼음과 레몬도 준비되어 있었습니다.

스켈라 생맥주와 샐러드

해피아워를 즐기고 있는 사람들

그 옆으로는 스텔라 생맥주가 준비되어 있어요. 신선한 스텔라를 느낄 수 있었습니다.

1층 메인 테이블 옆에 음료 냉장고가 있는데요. 이곳에는 코로나, 기네스, 버드와이저, 에페스 필센, 칭따오 등 다양한 외국 맥주와 국산 맥주가 가득 채워져 있었습니다. 취향대로 주량대로 드실 수 있습니다.

음식도 만족스러웠습니다. 돼지고기 뒷다리를 숙성해서 만든 스페인 전통 햄 '하몽'(커다란 돼지고기 뒷다리가 놓여 있습니다)이 인상적이었는데요. 멜론까지 준비되어 있어서 멜론 위에 하몽을 올려서 '단짠 안주'를 맛볼 수 있습니다. 

푸짐한 새우 요리

화이트 소스의 새우와 새우, 관자, 올리브 꼬치구이도 준비되어 있었습니다. 부드러운 미트볼도 좋았습니다. 연어 샐러드와 참치 샐러드도 입맛을 돋웠습니다. 견과류와 마늘빵, 올리브, 각종 샐러드도 맛있었습니다. 

젤리와 올리브, 아몬드 등 안주류

미트볼도 맛있습니다.

수박, 파인애플 등 신선한 과일과 여러 종류의 케이크, 초콜릿 등 달콤한 후식도 있었습니다. 참, 마카롱도 있었는데 정말 맛있었어요!

2시간 동안 맛있는 음식과 여러 가지 주류를 마음껏 즐겼습니다. 생각했던 것보다 음식도 좋았고 주류 종류도 많아서 마음에 들었습니다. 

마무리 되는 해피아워. 아쉽네요.

특히 해피아워 시간이 밤 8시면 끝나지만, 라운지는 밤 10시 30분까지 이용할 수 있었는데요. 테이블로 가져왔는데 8시까지 다 먹지 못한 음식을 급하게 먹지 않아도 되는 점도 좋았습니다. 밤 8시 이후에도 탄산음료, 탄산수, 생수 등 음료수나 커피, 차는 계속 즐길 수 있고요.

잘 보셨나요? 포스팅하는데 저도 모르게 입 안에 침이 고이네요. ㅎㅎ 맥주나 와인 좋아하시는 분들은 이 해피아워 좋아하실 것 같네요. 해피아워 글은 이만 줄이고요. 다음 시간에는 조식에 대해 말씀 드리겠습니다. 굿밤 되세요.^^ 

신고
박정호 기자가 쓴 라오스 종단 여행기 1권 '일탈 라오스 쉼표'

박정호 기자가 쓴 라오스 종단 여행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그랜드 워커힐 서울 클럽 라운지 풍경

정보 나누기 2017.07.22 09:20 Posted by 양을쫓는모험님

최근 광진구 '그랜드 워커힐 서울'에 다녀왔습니다. 7월에 새롭게 오픈했다는 라운지가 인상적이었는데요. 16층에 위치하고 있어서 아차산과 한강 전망을 동시에 만끽할 수 있는 곳이라 정말 좋았습니다. 

다른 곳에 비해 공간이 넓었습니다.

한강이 내려다 보이는 전망.

요즘 비가 많이 와서 그런지 강물 색깔이 흙빛이라는 게 조금 아쉬웠습니다. 장난감처럼 보이는 자동차들이 열심히 달리고 있고, 왼쪽 야외수영장에서는 사람들이 즐겁게 물놀이를 즐기고 있었습니다.




라운지는 3층 구조로 되어 있습니다. 물론 층간 차이가 많이 나지는 않았는데요. 그래도 공간이 입체적으로 느껴져서 쾌적한 기분이 듭니다. 입구로 들어와서 왼쪽은 한강 전망, 오른쪽은 산 전망이고, 계단을 몇 개 올라가면 피아노가 있는 2층, 또 보라색 계단을 좀 더 올라가면 기다란 테이블이 있는 아담한 3층이 나옵니다. 참, 라운지 내부에 화장실이 있어서 편해요.

계단을 몇 개 올라가면 피아노가 있는 2층, 또 보라색 계단을 좀 더 올라가면 단체 회의도 가능한 아담한 3층이 나옵니다.

3층 모습.

3층에서 내려다본 2층 모습.

3층에서 내려다본 2층 모습.

산 모습 아래 건물은 주차타워.

2층에서 내려다본 1층 모습.

안쪽에는 아이와 함게 이용할 수 있는 패밀리룸도 있습니다. 전면에는 만화가 나오는 TV도 있어요.

클럽룸에 숙박하면 라운지를 이용할 수 있는데요. 아침에는 조식, 나머지 시간에는 커피,차를 케이크와 함께 즐길 수 있고, 저녁 6시부터 8시까지는 해피아워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때는 오후 시간이라서요. 커피와 차 그리고 간단한 케이크를 맛 볼 수 있었습니다. 그리고 냉장고에 있는 물과 탄산수, 탄산음료, 유제품 등도 자유롭게 마실 수 있어요.

커피와 차는 정말 맛있습니다. 케이크도 고급이고요. 다른 음료도 유기농 등 고급스럽게 준비되어 있어요.

폴바셋에서 마련한 커피와 고급스런 홍차가 준비되어 있어요.

케이크는 2종류가 준비되어 있습니다.

시간이 지나면 케이크 종류가 바뀝니다.

라떼와 케이크.

산과 강을 바라보며 차 한 잔 하는 여유~ 이게 그랜드 워커힐 서울 클럽 라운지의 매력입니다. 오늘은 라운지 풍경을 보여드렸고요. 다음 시간에는 해피아워 풍경을 공유할게요. 그럼 오늘도 좋은 하루 보내세요!!

신고
박정호 기자가 쓴 라오스 종단 여행기 1권 '일탈 라오스 쉼표'

박정호 기자가 쓴 라오스 종단 여행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